‘넥스트 저널리즘 스쿨 2018’이 문을 활짝 열고, 디지털 저널리스트를 꿈꾸는 당신을 기다립니다.

넥스트 저널리즘 스쿨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디지털에 특화된 저널리즘 스쿨입니다. 2014년 처음 문을 열었으니, 올해로 5회째입니다. 디지털과 떨어질 수 없는 저널리즘 현실과 미래를 고민하고자 마련한 청년 저널리스트 교육 프로그램입니다. 예비 청년 저널리스트와 미디어 스타트업 창업을 꿈꾸는 이들을 대상으로 연 1회, 2주 동안 진행됩니다. 벌써 배출한 졸업생만도 170명에 이릅니다.

올해는 7월 2일부터 13일까지 열립니다. 전통적으로 저널리스트에게 요구돼 온 기본 원칙부터,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에서 알아둬야 할 저널리즘 최신 조류를 망라합니다. 저널리즘의 현재와 언론사의 뉴미디어 실험, 플랫폼과 저널리즘의 관계에 대한 고민 등을 두루 다룹니다.

디지털 시대에 맞는 문법을 익히기 위한 실습 프로그램도 마련됐습니다. 수강생은 배운 내용을 바탕으로 직접 취재를 진행하고, 토론하고, 코드를 직접 만져보게 됩니다. 데이터 프로그래밍 강의와 실습 과정도 포함돼 있습니다.

교육 마지막 날엔 최종 발표가 진행됩니다. 마지막 발표까지 마친 학생에겐 수료증이 지급됩니다. 수업과 과제, 발표를 합해 최고 점수를 받은 교육생에겐 미국 구글 본사 취재 기회가 제공됩니다.

올해는 특히 미디어 전문 액셀러레이터 메디아티가 파트너로 참여해 강좌와 실습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줄 예정입니다. 메디아티는 기존 격월로 해외 미디어 성공 사례를 공유하던 ‘미디어 리버스 엔지니어링’을 올해 넥스트 저널리즘 스쿨 강연에 적용할 예정입니다. 기대하셔도 좋겠습니다.

넥스트 저널리즘 스쿨 2018은 학력 제한 없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습니다. 모집 기간은 5월 15일(화)부터 28일(월) 자정까지 2주 간입니다. 지원자는 ‘나는 왜 디지털 저널리스트를 꿈꾸는가’를 주제로 에세이를 작성해 이메일(njs@bloter.net)로 제출해야 합니다. 접수가 완료되면 에세이 심사를 거쳐 6월 5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올해 선발 인원은 총 40명입니다.

넥스트 저널리즘 스쿨은 블로터와 메디아티, 구글코리아가 교육비 전액을 후원하는 스콜라십 프로그램입니다. 다만, 수강생에게는 적극적인 학습 참여를 약속받기 위해 최소한의 기본 수강료는 받겠습니다. 정규 강좌를 통해 제공되는 강의와 실습은 그 이상의 혜택이 될 것이라 확신합니다.

차세대 미디어 세상의 주연을 꿈꾸는 청년을 기다립니다.

블로터·메디아티·구글코리아
‘제5기 넥스트 저널리즘 스쿨’ 개요

2018-05-14T09:00:13+00:00

Leave A Comment